영남이공대, '2021 캡스톤디자인 작품발표회 개최’

김성현 기자 승인 2021.06.11 21:01 의견 0
캡스톤디자인 작품을 발표하고 있는 박현령 학생 (사진=영남이공대학))

대구 영남이공대학교(총장 이재용) 소프트웨어콘텐츠계열은 11일 오전 11시 천마스퀘어 4층 CNC실에서 캡스톤디자인 작품발표회를 개최했다.

캡스톤디자인 작품발표회는 학생들이 지금까지 배운 전공 이론 및 실습을 바탕으로 기획과 설계, 제작까지 전 과정을 주도적으로 진행하면서 실무능력과 창의력, 문제해결 능력을 향상하는 교육과정이다.

총 11개팀 40여명이 참여한 이번 작품발표회는 1학기 동안 학생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제작한 작품들을 소개하고 의견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작품발표회에서는 계속되는 코로나19 상황을 IT기술로 극복하기 위한 학생들의 창의적이고 다양한 아이디어가 반영된 작품들이 눈길을 끌었으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발표자는 현장 발표로 진행하고 관련 분야의 교수와 외부전문가들은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영남이공대학교 소프트웨어콘텐츠계열 오형준 계열장은 “예년에는 ‘공감’을 통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작품들이 많았었다면, 올해는 A.I등의 새로운 기술과의 접목시도가 학생들에게 새로운 도전이었다”라며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LINC+사업단의 적극적인 지원 아래 학생들과 지도 교수님이 좋은 작품을 발표한만큼 앞으로도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이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학교 소프트웨어콘덴츠계열은 급변화는 IT 기업환경에 맞춰 2021학년도부터 해외취업을 위한 일본IT전공, 기업이 원하는 프로페셔널 프로그래머 양성을 위한 소프트웨어전공, 현장실무 교육과정을 통해 산업현장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게임&IT콘텐츠전공으로 구성하고 새로운 커리큘럼을 통해 학생들의 취업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