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4.1℃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3.9℃
  • 구름조금울산 5.7℃
  • 맑음광주 2.5℃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7.1℃
  • 맑음강화 -2.0℃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2.1℃
  • 구름많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헬로헬스] 흐린 날씨에 관절 통증↑, 관절에 좋은 음식은?

배너





 

날씨 따라 심해지는 관절 통증?

 

날씨가 관절 통증에 영향을 주는지에 대한 논의는 기원전 400년 히포크라테스가 살던 시기부터 꾸준히 계속됐다. 최근에는 영향을 준다는 쪽으로 의견이 많이 기울어진 상태이지만 의학적으로 아직 규명된 것은 아니다.


가능성을 보자면 첫째, 정상적인 날씨에는 대기압과 관절 내 압력이 조화를 이뤄 평형을 유지하는데 환절기 때에는 대기압이 낮아져 상대적으로 관절 내 압력이 높아지고 조직이 팽창해 신경을 자극한다는 것이다


두 번째 가능성으로는 관절 압력의 변화를 감지하는 관절 내 조직이 관절염 환자의 경우 더욱 예민하게 반응해 통증이 심해질 수 있다는 설명이다. 습도가 높으면 체내의 수분이 증발하지 못해 관절 내에 물이 차서 통증을 가중한다는 설도 있다.


현대 의학에서 볼 때, 날씨가 궂은 날 관절 통증이 더욱 심해지는 것은 일단 기압의 변화를 주원인으로 볼 수 있다. 기압이 낮으면 상대적으로 관절 내 압력이 높아지고, 관절의 윤활액이 팽창해 신경을 압박하기 때문이다. 새벽이나 이른 아침에 관절염이 악화하는 것은 기온이 낮기 때문인데, 기온이 낮으면 관절 부위의 혈류량이 감소해 근육과 인대가 수축하고 관절이 뻣뻣해져 통증이 심해진다.

 

 

관절 통증 줄이려면 관절 온도올려야

 

기온이 떨어지면 연골이 쉽게 굳어, 작은 충격에도 골절 등 크게 다칠 수 있다. 연골뿐 아니라 척추 관절 주변의 근육과 혈관도 수축돼 유연성이 떨어지고 혈액순환이 저하된다. , 날씨가 추워지면 외부로 열을 빼앗기지 않기 위해 무의식적으로 몸을 움츠리게 되는데 이 같은 행동들이 척추와 관절 통증을 증가시킨다.


추운 날씨에 급성 통증을 예방하고 허리·관절 통증을 줄이려면 체온 조절에 특히 주의해야 한다. 허리와 배를 감싸 보온에 신경 쓰면 척추 건강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된다. 날씨가 갑자기 달라졌다고 바깥 활동을 꺼리면 활동량이 줄어 근력과 뼈 골밀도가 감소하게 된다. 이럴 때는 일상생활 중 허리를 쭉 펴주고 가벼운 스트레칭을 하는 등 몸을 자주 풀어주는 것이 좋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은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척추 관절의 온도를 체온보다 더 따뜻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외출할 때 척추 관절을 추위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 가벼운 옷 등을 껴입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관절 통증에 고온 찜질과 온천은

 

날씨가 쌀쌀해지면 온천이나 목욕탕을 많이 찾는다. 뜨거운 물과 강한 수압이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고 근육을 이완시켜 피로 해소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척추 관절 온도를 높인다고 무조건 좋은 것은 아니다.


특히 뜨거운 물에 몸을 담그면 허리 통증 환자에게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다. 허리 통증이 있는 사람은 반신욕을 하더라도 통증이 있는 부위까지 충분히 잠기도록 물 높이를 조절해야 하고, 너무 높은 온도가 허리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37~39정도가 적당하며, 시간은 20~30분 정도가 좋다


평소 관절 스트레칭을 하거나, 관절에 부담을 주지 않는 실내 자전거와 수영 같은 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도 좋은 예방책이다.

 

 

관절에 좋은 음식은?

 

체리나 딸기, 고구마와 같이 밝고 짙은 색의 과일이나 채소는 관절에 좋다. 오렌지나 토마토에는 항염 효과가 있다. 당근은 흔히 혈당지수를 높인다고 알려져 있지만 당근 속에 포함된 카로테노이드라는 산화방지제에는 항염 효과가 있다. 다만 익힌 것보다는 요리하지 않고 그냥 먹는 쪽이 효과가 좋다.


요즘 많이 애용되는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에는 항염 효과가 있는데 요리해서 먹어도 좋고 날로 먹어도 좋다. 생선 기름과 함께 섭취하면 통증을 누그러뜨리는 효과가 커진다.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에만 함유된 올레오산탈은 천연 항염제로 통증이나 염증을 발생시키는 효소를 억제하는 역할을 한다.


아마씨유나 아마 또한 항염 효과가 있는데 가열 시 오메가3지방산이 파괴되므로 요리하지 않고 먹는 것을 권한다. 옥수수유나 홍화유, 해바라기유와 같은 식물성 기름은 오히려 염증을 악화할 수 있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이 함유된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으며 하얀 밀가루, 하얀 쌀, 하얀 감자는 염증을 악화시키므로 섬유질이 풍부한 통곡물이나 콩과 식물을 먹도록 한다.



신정윤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자료제공 : 하이닥(www.hidoc.co.kr)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tacked" data-matched-content-rows-num="3" data-matched-content-columns-num="2">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