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13.2℃
  • 맑음서울 8.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3.4℃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2.3℃
  • 맑음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1.5℃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순경공채, 2023년까지 남녀 통합모집 추진한다

배너

성평등정책 기본계획 일환으로 순경 남녀 통합모집 추진
21년 체력기준 확정 후 23년 통합모집 실시 예정

2023년, 순경공채가 남녀 통합 모집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경찰청은 이와 같은 내용을 반영한 ‘성평등정책 기본계획을’ 밝혔다.

 

계획에는 통합 모집 예정인 경찰대학생과 간부 후보생의 사례를 분석해 순경 공채에 반영하겠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경찰대학 및 경찰간부 후보생은 2020년부터 통합모집을 시행한다. 세무회계 및 사이버 분야와 같이 일반분야도 남녀 통합선발로 시행한다.

 

경찰청은 2021년까지 성별통합모집을 위한 체력기준을 확정하고 22년까지 남녀통합 모집 제반 절차를 완료하겠다고 밝혔다.

 

모든 로드맵과 법적‧행정적 절차를 완비한 뒤에 2023년 순경공채에서 남녀 통합모집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경찰청은 순경 중 소규모 채용집단에 우선 적용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청은 체력기준뿐만 아니라 면접에서도 성평등을 강조하겠다고 밝혔다. 응시자의 성평등 감수성 여부를 파악할 수 있는 면접질문을 개발하고 적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성별을 고려한 면접위원을 구성하고 면접 시 차별적 질문 금지 등 주의사항을 마련해 면접관 대상자들에게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경찰청은 2022년까지 여성 경찰관 비율을 15%로 확대하기 위해 매년 신규 채용의 25%에서 30%를 여성 경찰관으로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민갑룡 경찰청장은 “앞으로의 5년은 경찰청 양성평등정책담당관실이 2019년 정식 직제화 된 후 본격적으로 성평등정책을 펼쳐 나가는 시기”라고 밝히며 “이번 기본계획 수립·시행으로 성평등한 경찰에 대한 국민의 요구에 한 걸음 더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tacked" data-matched-content-rows-num="3" data-matched-content-columns-num="2">

배너